[미국 초보자의 미국여행도전기]UCR / University of California Riverside소개
킁킁이 | 2015.07.18 | 조회 2992


[미국 초보자의 미국여행도전기] UCR / University of California Riverside소개

안녕하세요! 여러분 킁킁이 입니다! 킁킁~

오늘은 제가 다니고 있는 학교 UCR, UCR주변 풍경에 대해서 포스팅 하려구 해요!

일단 저는 미국 캘리포니아 riverside라는 곳에 있습니다 .

이곳은 좀 시골이에요!

LA공항에서 차로 1시간 30분정도 걸리는곳입니다. ㅎㅎㅎ

UCR University of California Riverside 의 약자로,

캘리포니아에 있는 10개의 대학 중 하나에요! UCR은 정말 크고 아름다워요~~`

아래 사진은 UCR 로고와 시계탑이에요~

University of California Riverside 의 풍경들

뒤로 보이는 UCR의 로고와 시계탑

그리고 자유롭게 공부할 수 있는 카페테리아 자리

University of California Riverside 모습

구내 식당의 모습(저희는 이용하지 않아서 사진이 이것밖에 없네요 ...흑)

학교 교정내에 잔디와 나무가 정말 많아요~

저는 UCR international center에서 3주동안 수업을 듣는답니다~

이곳에 홈스테이 마미가 직접 자동차를 통해서 아침마다 등교시켜주세요!

아침마다 수업을 듣기 위해 모여있는 아시아인 학생들과 선생님!

이곳은 집으로 돌아갈때 픽업을 하는 장소!

학교에는 보안관? 경찰관분들이 항상 순찰중이세요!

정말 안전의식은 우리나라보다 뛰어난 것 같아요!

교실을 가는 길에 풍경들 ㅎㅎㅎㅎ

학교 곧곧에 분수가 있어요~

참 물이 파란것같아요 ㅎㅎㅎㅎ

학교와 바로 이어져있는 약간의 마켓? 몰?

영화관, 식당, 스타벅스, 티모바일(통신사)등등이 있어요!

학교근처에는 이렇게 점심먹을 만한 곳도 있어요~

홈스테이 마미가 도시락을 싸주셔서 아직 가보지는 않았지만!

야외 농구장, 농구장 오른쪽으로는 다아아아아 오렌지 나무에요! 역시 캘리포니아~

교내 기숙사의 모습~

UCR의 상징 귀여운 곰돌이~

앙뇽~

저렇게 버스를 타고 있는 이유는, 학교에서 외국인 학생들을 위해 근처 마트까지 셔틀버스를 운영하더라구요!

그래서 저렇게 그림과 글로 설명이 되어있는데, 귀여워서 찍어왔습니다.ㅎㅎㅎ


오전에 진행되는 영어수업~

저희는 나이가 좀 있으신 흑인분이 선생님이세요~ 푸근하고 ㅎㅎㅎㅎ 말을 천천히 해주셔서 좋아용

영어로 세계 여러나라에 대해서 배우는중이에요 ㅎㅎ

수업을 듣는 학생들은 중국인, 대만인, 한국인 이렇게 모두 아시아인들 이에요!

방학때만 되면 정말 많은 아시아인들이 미국으로 영어를 배우러 온다고 하네요 ㅎㅎㅎㅎㅎ

오전에는 3시간 수업을 하고, 점심을 먹어요~ 점심은 홈스테이 마미가 도시락을 챙겨준답니다! 샌드위치로요!

그리고 오후에는 3시간동안 Activity가 진행 된답니당~ 오늘은 sports class!

학교주변에 이렇게 약간의 유격(?) 같은 ㅎㅎㅎㅎㅎ 시설도 있습니다! 오늘은 다행히 low 코스라 ㅎㅎㅎ

어렵지는 않았어요! 하지만 너무너무 더워요 ㅜㅜㅜㅜ

그리고 너어어어무 건조해서 하루에 물 2리터는 먹는것 같아요 ㅎㅎ


정말 이런 날씨랍니닿ㅎㅎㅎㅎㅎ

수업때 만난 외국 친구들과 한컷~ㅎㅎㅎㅎㅎ

모두 미국인들이에요! 저희를 위해 천천히 말해주는 착한 천사같은 친구들! (자원봉사라고 하네요!)

저 너무 더워서 정말 지쳐있네욯ㅎㅎㅎㅎㅎ 핳하핳ㅎㅎㅎㅎ 꼴이 왜저럴까욯ㅎㅎㅎ

어느곳이나 나무와 풀이 가득한! UCR

다음날 오후수업은 60년대 American tie&dye 였어요~

처음해보는 염색! tie&dye는 옷감을 끈으로 묶어서 염색을 각각 다른 색으로 염색하는 거랍니다!

미국 히피 문화를 배울 수 있는것 같아요~

티셔츠와 베게 커버에 염색을 했답니다~

캘리포니아의 뜨거운 햇살에 말리는중~ 빨래는 정말 잘 마르더라구욯ㅎㅎㅎㅎ

오전의 수업은 약간 formal하게 미국에 대해서 배우고, 기본적인 대화를 배워요!

오후에는 저희 또래의 미국인 친구들과 많이 대화하고, 또 미국문화를 배우는 다양한 활동을 해서 재미있어요!

하지만 날이 너어어어무 더워서 4시에 수업이 끝나면 정말 지치더라구요~

이제 내일이면 미국은 토요일인데 ㅎㅎㅎㅎ

내일은 홈스테이 집에 있는 수영장에서 수영을 하기로 했어요 ㅎㅎㅎㅎㅎ

야!호! 빨리 내일이 됐으면 ㅎㅎㅎㅎㅎ

그럼 저는 다음에 홈스테이 집과 riverside의 풍경사진을 들고 돌아올께요~

안녕!!

윗   글
 ● 황제가 사랑했던 스플릿트 #228 3세기의 스플리트의 모습을 상상하며
아랫글
 ● 황제가 사랑했던 스플릿트 #228 도전적인 이탈리아식 파스타 피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