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사후연구원 만 하고 미국 석박 지원
ppppp | 2019.07.05 | 조회 111

안녕하세요.

현실적인 조언을 구하고 싶어서 질문 올립니다. 제게 두 가지 선택지가 있는데 어떤게 더 합리적일지 조언부탁드립니다.

저는 현재 학사 졸업 후 한 연구실에서 RA로 근무 중 입니다. 석사생은 아니고 그냥 학사 졸업 후 연구원만 하고 있습니다.

제가 하고 싶은 분야를 공부하려면 미국대학원에 가는게 가장 좋은 방법이라 유학을 생각중인데, FUNDING이 필요한지라 석사지원은 조금 어렵고 석박으로 지원해야할 것 같은데요. 석박은 논문이나 연구 스펙이 좀 필요해서 고민을 하게 되었습니다.

첫 번째 선택지는 현재 연구실에서 석사를 하고 미국 석박을 가는겁니다. 이 경우, 제가 원하는 분야의 연구는 가능하지만 수업 커리큘럼이 제 흥미 분야와는 아예 다릅니다. 또한 학비지원을 받기 어렵고, GRE등을 준비하는데 추가로 시간이 필요할 듯 합니다. 그러나 석사졸업하면 1저자인 논문 2편(영어 작성)과 공저자 논문 여러개 플러스 알파 그리고 석사학위를 가지게 됩니다.

두 번째 선택지는 현재 연구실에서 석사대신 1년 정도 연구원 신분으로 연구만 진행하는겁니다. 이 경우, 수업을 안듣게 되니 시간적으로 여유로워져서 GRE등의 준비에 수월해질 것 같습니다. 다만 연구원이라는 불확실한 소속으로 1년 가량을 있어야하며, 제가 가지고 갈 수 있는 논문이 1저자 논문 1편, 공저자 논문 1편 정도 일 것 같습니다.

둘 다 인건비는 동일하게 받고, 현재 연구실의 교수님께서도 어느쪽이든 괜찮다고 먼저 제안해주신 선택지입니다. 위에 적지는 않았지만 현재 다수의 국외&국내포스터 발표 경력이 있습니다.

오롯하게 제가 선택해야하는 문제인걸 알지만 혼자 고민하자니 너무 어렵고 걱정되어서 조언을 구해봅니다.


HSK 단기 고득점! 해커스 HSK 적중예상문제 ★무료배포★ 바로가기

윗   글
 학사 평점 이정도인데 대학원 랭킹 어디쯤 잡아야할지 진짜 감 안오네요.... 조언 좀 주세요
아랫글
 유럽 교수 컨택 관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