앞날에 대한 걱정입니다..
등대지기 | 2005.10.16 | 조회 380
#스펙 지방국립대 2년 재학중 (Electronical Engineering) GPA : 4.1/4.5 TOEFL : 237 GRE : x 안녕하세요.. 그냥 답답한 마음에 글을 쓰게 되었습니다.. 두가지 질문인데.. 제가 생각해도 너무 막연하네요.. 다른 분들은 원서 어찌쓰냐 자기소개서 어찌쓰냐 묻고 있으신데.. 좀 죄송스럽다는 생각도 들고요. 사실 예전부터 유학에 대한 막연한 바람은 있었는데요.. 고등학교때 방황으로 지방대에 가게 되었습니다. 그런데...소위 말하는 미국 top 명문 공대 석박사 유학도 솔직히 가고 싶은데요, 뭐 이건 말그대로 모두가 갖고 있는 막연한 바람이지만.. 지방대라는 이유 하나로 배척되거나 이런건 없겠죠? ㅠㅠ (있으려나;;) 두번째로는 군대문제인데요.. 일단 생각하고 있는 것은 전문연구요원을 하는 것인데, 외국에서 받은 석사로도 전문연구요원이 가능할까요? 아니면 한국에서 해결을 하고 나가는게 나을까요? 내년에 교환학생 끝나면 동기들은 다들 제대하고 있을 때라.. 현역을 가기엔 좀 그렇네요.. 검색을 안해본 것은 아닌데요- 저한테 딱 맞는 사례가 있는건 아니라서 질문을 드립니다.. 답변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그럼..
윗   글
 원서지원시 잔고증명 요구하는 학교는?
아랫글
 토플/ GRE 미니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