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초보자의 미국여행도전기] 뉴욕 첼시마켓과 '더 랍스터 플레이스'
킁킁이 | 2015.08.23 | 조회 2556


[미국 초보자의 미국여행도전기] 뉴욕 첼시마켓과 '더 랍스터 플레이스'

안녕하세요! 킁킁이입니다~

오늘은 뉴욕 첼시마켓에 다녀왔어요~ 뉴욕첼시마켓은 오레오공장을 리모델링해서 식료품마켓으로

이용중인 공간인데요! 신선한 식료품들과, 다양한 맛집들이 가득하고 트렌디한 주방용품과 패션도 만나 볼 수 있어

뉴요커와 관광객 모두에게 사랑받는 공간이랍니다.

첼시마켓은 구글사 바로옆에 있기때문에! 찾아가실려면 참고하세요!

이렇게 예쁘게 사진찍으만한 공간도 많아요~

저희는 첼시마켓에서 가장 유명한! 더랍스터 플레이스로 향했습니다.

더 랍스터 플레이스는 우리나라 노량진 수산시장 처럼 즉석에서 싱싱한 랍스터를 찜기에 쪄서

먹을 수 있게 해준답니다!

랍스터 플레이스는 랍스터 무게별로 가격이 다른데요 저희는 여자둘이서

두번째로 작은 사이즈인 2파운드를 먹었습니다. 가격은 39.99달러구요, 저희는 완전 배불렀어요!

두둥! 곱디고운 랍스터의 자태! 레몬을 살짝 뿌리고, 저 버터오일에 살을 찍어먹으면 그 풍미가! 정말 짱짱

(사실 저흰 이 맛에 반해, 한국에 돌아오기전 한번더 첼시마켓을 방문했어요 ㅎㅎ)

랍스터의 왕집게! 살이 탱글탱글하고 게랑은 또 다른맛이더라구요!

정말 최고였어요 ㅎㅎㅎㅎ

저렇게 장갑을 끼고! 본격적으로 먹기 위해 랍스터를 뽀각! 뿌셨습니다. ㅎㅎㅎ

살이 가득 차 있어요!

흐음! 집게발의 탱글탱글한 살과는 또다르게 보들보들한 살맛이 아주 좋았어요!

일단 살아있는 랍스터를 그자리에서 바로 쪄주기 때문에 (3분소요) 정말 싱싱하고, 맛이 달아요!

또 우리나라는 초장에 많이 찍어먹는데, 처음먹어보는 버터오일도 아주 맛이 좋았어요!

한국보다 많이 저렴한 가격이기 때문에 뉴욕 방문하신다면 첼시마켓 더 랍스터플레이스는 꼭 한번 들려보세요!

더 랍스터 플레이스 주변에는 이렇게 다양한 해산물을 판매하고 있고, 스시도 먹을 수 있습니다.




다음으로 향한곳은 사라베스 베이커리! Sarabeth's bakery

이곳은 섹스앤더시티에 나와서 매우 유명해진 베이커리라고 해요! 원래는 브런치가 맛있다고 하는데

가격이 쫌 있다고 해서 저희는 잼을 사러 방문했습니다. ㅎㅎ

한국에서도 사라베스 베이커리 잼이 유명해서 네이버에 검색해도 꽤 나오더라구요 ㅎㅎ

역시나 매장안에도 상당히 많은 한국분들이 계셨어요~

크기도 다양하고 맛도 다양한 사라베스 수제 잼! 선물하기 좋아서 저도 몇개 사왔어요!

맛이 한국에서는 보기 힘든것들이 많은데

블러드오렌지 마멀레이드, 믹스체리, 파인애플망고 스트로베리&라즈베리 등등 다양한 맛이 있었어요!

직접 굽는 빵들




베이커리를 나와서 걷다보니 다양한 식료품점들이 많았어요!

이곳은 다양한 파스타를 판매하는곳!


나름의 반찬...? 을 팔던 곳 ㅎㅎㅎㅎㅎ 연어가 맛있어 보였어요!

엄청나게 맛있어보였던 칰힌!!!!!!!!!!!!

다시 돌아와보니 다 팔렸어요 ㅠㅠㅠㅠ

이곳은 사과 파는곳! 전부 다 사과에요 ㅎㅎㅎㅎㅎ

다양한 종류의 사과가 가득!


이곳은 상당히 유명한 브라우니전문점! Fat witch!(일명 살찐 마녀 ㅎㅎㅎ)

이곳 브라우니가 그렇게 유명하다구 해요! 레시피 책도 팔고, 또 브라우니 맛 쉐이크 가루도 팔고!

프라우니 종류도 다양하고 해서 하나 사봤어요!



요게 오리지널 맛인데, 상당히 달아요! 눅진하구! 우리나라에서 먹은 브라우니 보다 더 달고 눅진해요!

제 입맛에는 너무 달았는데, 다른 친구들은 정말 좋아해서 많이 사갔어요!


다른 가게에서는 이렇게 예쁜 쿠키도 판매중이었어요!

정말 너무 예쁘지 않나요? ㅎㅎㅎㅎ





첼시마켓은 여성분들이나 특히 주부님들이 정말정말 좋아할만한 공간인것 같아요!

저도 다양한 음식에, 예쁜 병에 담긴 잼에 , 아기자기한 디저트에 정말 신이났었거든요!

또 선물하기 좋은 브라우니, 잼 등등이 있으니까 방문해보시면 좋을 것 같아요! 저는 첼시마켓이 정말 좋았어요!

뉴욕 여행가신다면 첼시마켓은 꼭 추천합니다 ㅎㅎㅎㅎ




윗   글
 찐똥의 Tasty Taiwan #007 대만 맥주 페스티벌 다녀오다!
아랫글
 ● 발틱 3개국 여행기 #266 죽기전에 봐야할 세계 건축 리가 중앙시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