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California 여행) 바위를 물감으로 칠하다 - 아티스트 파레트 / 악마가 골프를 치는 곳 - 데빌스 골프코스 in 데스밸리
솔솔이 | 2015.03.22 | 조회 2152

2월 24일 ~ 12월 28일 (5일) LA

12월 29일 ~ 1월 1일 (4일) 라스베가스

1월 2일 ~ 1월 5일(4일) 샌프란시스코

1월 6일 ~ 1월 9일(4일) 샌디에고

12.24 수 LA 1일차 - 헐리우드거리 - ucla - 인앤아웃버거 - 그로브몰 야경구경

12.25 목 LA 2일차 - 비버리힐즈 - 산타모니카 - 코리아타운에서 장보기 - 크리스마스파티

12.26 금 LA 3일차 - 유니버셜스튜디오 - 코리아타운 돈까스 & 빙수

12.27 토 LA 4일차 - 디즈니랜드 - 노래방가려다 실패 - 육회 ^ㅁ^

12.28 일 LA 5일차 - LA 다운타운 구경 - 재팬타운 - 게티센터 - LA최고 맛집 길목고기 - 그리피스 천문대 야경구경


12.29 월 라스베가스 1일차: LA-라스베가스 이동 - 서커스서커스 호텔 구경 - 프리몬트 스트릿 구경 - 라스베가스 스트립 구경

12.30 화 라스베가스 2일차: 그랜드 캐년 투어 - m&m월드 & 코카콜라 스토어 구경 - 라스베가스 야경 구경

12.31 수 라스베가스 3일차: 아리아 호텔 이동&호텔구경 - 아리아 호텔 부페에서 브런치 - 시티명품센터 구경 - 벨라지오 분수쇼 - New year's Eve party!! - Fireworks on New year's Eve !!!!!!!! - 카드도박 체험 - 술술술

1.1 목 라스베가스 4일차: 데스밸리 투어 - 골든너겟 호텔 구경 - 그레이하운드 버스 탑승(라스베가스 - 샌프란시스코)



라스베가스 4일차: 데스밸리 투어 !!









안녕하세요 솔솔입니당 !




우리가 배드워터를 구경하고 다음으로 향할 목적지는 데빌스 골프코스 였는데요,









그전에 우리는 가는길에 있었던 아티스트 팔레트를 구경했어요.

드라이브 코스라서 멈추지 않고 그냥 차안에서 구경할 수 있었거든요 ㅋㅋ

근데 구경한 사람이 저랑 가이드 아저씨 둘뿐이라는게 함정...
나머지 셋은 다시 차에 타자마자 뻗어버려서 ㅋㅋㅋㅋㅋㅋㅋ





















아티스트 팔레트는 산중턱에 마치 화가가 물감을 팔레트에 짜놓은 듯한 색들이 펼쳐져있어 붙여진 이름이에요.

















출처: 구글이미지


사진에선 이렇게 나와있었지만 실제로 이렇게 알록달록 하진 않았어요 ㅋㅋ













실제 사진찍은 것들 !

각각 다른 금속 성분의 화학작용때문에 바위들이 빨강, 노랑, 초록 등 다양한 색을 갖게된거래요.
직접 들리진 않았지만 지나치면서 봤는데도 참 말 그대로 예술가의 파레트처럼 멋진 색들을 가지고 있더라구요.

도로도 저 바위들 사이로 구불구불 나있는데
바위도, 도로도 정말 인위적으로 만든것처럼 신기하고 멋졌어요.

뭔가 다른세계에 온듯한 기분..


친구들을 깨워도 아무 기척도 없어서 저만 구경한게 아쉬울 정도였답니다.









그리고 도착한 데블스 골프코스(devil's golf course).

이곳은 소금, 자갈, 모래가 뒤섞인 작음첨탑들이 끝없이 펼쳐져 있는 곳이에요.















데스밸리는 사막지형이기 때문에 낮에는 엄청 덥지만 밤에는 바람이 불고 매우 추운 일교차가 큰 곳인데,


이곳에서 바람이 불면서 첨탑덩어리들이 부딪히며 내는 소리가 마치 골프치는 소리와 비슷하다고 해서 악마가 골프를 치는 곳이라는 devil's golf course 라는 이름이 붙여진 거에요.





소금이지만, 자갈, 모래랑 합쳐져 만들어진 이곳 지형은 넘어지면 엄청난 충격을 줄 정도로 딱딱했어요. 실제로 경고문도 붙어있었다는...

이런 광경은 난생 처음보는거라 신기했습니다.














이게 바로 그 첨탑덩어리.

정말 딱딱했어요.


데빌이라는 이름이 붙은것처럼 덩어리도

귀엽지 않고 뭔가 꺼림찍했음 ㅋㅋㅋ



사람들이 많이 기념품으로 덩어리를 주워간다고 하더라구요.








이곳도 황혼이 정말 멋진 스팟으로 유명하다는데

우리는 점심먹기 전에 돌아가야 했기 때문에 보지 못한게 아쉽네요ㅠ퓨
















조금이라도 발을 잘못디뎌 넘어지면 최소 다리가 부러질 정도로 딱딱한 덩어리들..


밤에 악마가 골프치는 소리가 나서 무섭다는데
그냥 낮에봐도 무섭더라구요.. ㅋㅋㅋㅋㅋ


이곳에서 다시한번 데스밸리의 황량함을 느끼고 새로운 지형에 다시한번 눈이 뜨였습니당.



차안에서피곤할때 쯤이면 이렇게 내려서 새로운 풍경을 보고 다시타고 다시 보고 다시 타고...
힘들긴 했어도 저희가 운전하지 않은것에 감사했던 순간..ㅋㅋㅋ



정말 최고로 화려한 라스베가스의 풍경을 보고 최고로 황량한 이곳 데스밸리들의 풍경들을 보면서
마음도 가라앉히고 제 시야도 넓어지고

자연 풍경이었지만 다른 측면으로의 음과 양도 생각하기도 했던거 같아요.












한 국립공원 안에 이렇게 다양한 지형, 특색들을 가지고 있다는게 너무나도 신기했어요. 정말이지 이건 직접 봐야되요.







이제 그리고

우리는 마지막 스팟인 단테스 뷰로 향합니다.

윗   글
 BMW California 여행) 현실에 지옥이 있다면 이런 모습일까 - 데스밸리 단테스 뷰(Dantes View)
아랫글
 BMW California 여행) 드넓은 소금밭 - 배드보이 말고 배드워터 in 데스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