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California 여행) 콜라릉 생명수처럼 여기는 코카콜라 덕후에게 천국, 라스베가스 코카콜라 스토어
솔솔이 | 2015.03.19 | 조회 3826

12월 24일 ~ 12월 28일 (5일) LA

12월 29일 ~ 1월 1일 (4일) 라스베가스

1월 2일 ~ 1월 5일(4일) 샌프란시스코

1월 6일 ~ 1월 9일(4일) 샌디에고

12.24 수 LA 1일차 - 헐리우드거리 - ucla - 인앤아웃버거 - 그로브몰 야경구경

12.25 목 LA 2일차 - 비버리힐즈 - 산타모니카 - 코리아타운에서 장보기 - 크리스마스파티

12.26 금 LA 3일차 - 유니버셜스튜디오 - 코리아타운 돈까스 & 빙수

12.27 토 LA 4일차 - 디즈니랜드 - 노래방가려다 실패 - 육회 ^ㅁ^

12.28 일 LA 5일차 - LA 다운타운 구경 - 재팬타운 - 게티센터 - LA최고 맛집 길목고기 - 그리피스 천문대 야경구경


12.29 월 라스베가스 1일차: LA-라스베가스 이동 - 서커스서커스 호텔 구경 - 프리몬트 스트릿 구경 - 라스베가스 스트립 구경

12.30 화 라스베가스 2일차: 그랜드 캐년 투어 - m&m월드 & 코카콜라 스토어 구경 - 라스베가스 야경 구경



라스베가스 2일차, 코카콜라 스토어 구경




안녕하세욥
솔솔입니당

그랜드 캐년 이야기는 저번에 썼기때문에 링크로 대체 !

그랜드 캐년 1탄 : http://www.gohackers.com/?m=bbs&bid=hacdelegate&where=subject%7Ccontent&keyword=%EA%B7%B8%EB%9E%9C%EB%93%9C&uid=359485
그랜드 캐년 2탄 : http://www.gohackers.com/?m=bbs&bid=hacdelegate&where=subject%7Ccontent&keyword=%EA%B7%B8%EB%9E%9C%EB%93%9C&uid=360004








글을 보시면 아시겠지만 우리는 라스베가스 둘째날 예정되어있었던 그랜드 캐년 투어프로그램을 몽땅 놓치게 되었어요...
출발시간이 새벽 4시였는데 일어난게 아침 6시였던거...
알람을 4개 넘게 맞췄는데.....ㅠㅠㅠㅠ

하긴 근데 포스팅하면서 느낀게 첫날 참도 많이 돌아다녔어요 ㅋㅋ 저렇게 돌아다니고 4시간만 자고 일어날 수 있을리가요 ㅋㅋㅋㅋ

무쪼록 글에 나와있는것처럼 다행히 한국인 여행사를 급신청해서 그랜드캐년을 잘 다녀오고 우리는 투어가 끝난다음에 스트립에 내려서 m&m 월드와 코카콜라스토어를 구경했어요.


첫 타자는 코카콜라 스토어 !!







라스베가스 스트립 한가운데는 우리도 잘 알고있는 브랜드 두개의 스토어가 나란히 있어요.
바로 코카콜라와 m&m!!


저는 개인적으로 탄산음료를 안좋아해서 해당이 안되긴 하지만(이래서 할머니 입맛이란 소리듣나봐요 ㅋㅋㅋ)
피자엔 콜라, 치킨엔 콜라, 목말라도 콜라!!
콜라를 입에 달고다니는 친구들은 꼭 주변에 한두명씩 있는거 같아요.

특히 제 친구중에 한명은 콜라를 생명수처럼 여기는 친구가 있는데
그 친구 빼박 아메리칸


미국애들이야 말로 진짜 콜라를 입에 달고 살거든요.
그냥 물처럼 벌컥벌컥 마심...

저는 그 톡쏘는 맛때문에 목이 너무 괴로워서 한모금도 겨우 넘기고
김빠진 콜라를 좋아하는 특이한 입맛을 가지고 있는데

얘네는 그냥 콜라를 물처럼 마셔요. 어딜가나 콜라는 함께 있는듯해요.
1L가 넘는 점보라지 사이즈라는 어마어마한 크기의 컵을 판매하는것도 봤구요..

통계자료 보니까 일반적으로 세계 사람들이 일년에 일인당 10L의 콜라를 소비한다는데 미국은 일인당 60L ㅋㅋㅋㅋㅋㅋ

무튼 그정도로 콜라의 인기는 어마어마 하답니당









그런 콜라의 나라 미국에 있는 몇 안되는 코카콜라 스토어 라스베가스 코카콜라스토어를 뭘 파느냐 !!?!

이렇게 기념품샵에가면 꼭 있는 모자, 티셔츠,가방 등의 패션용품은 당연 단골이죠 !!

코카콜라 디자인이 이렇게 심플하고 멋진지 이제알았어요.
사고싶은 티들이 참 많더라구요

비록 모자는 코카콜라 가게 알바생같이 생겼지만 ㅋㅋㅋㅋㅋㅋㅋㅋ








초록색 콜라도 처음봤어요 !
게다가 손에 착 감길정도의 한뼘 길이의 작은 병은 너무귀엽더라구요

다이어트 콜라? 그런 개념이었더듯 해요 ㅋㅋㅋ









라스베가스 프로모션 콜라부터해서
초콜렛 맛 콜라, 소다맛 콜라 등 다양한 맛의 콜라를 팔기도 하고
기본 맛이지만 병 디자인을 다르게 해서 팔기도 하더라구요.
오른쪽 사진처럼 저렇게 종이상자에 원하는 6개 담아서 계산하면 간편 !!


저는 콜라를 안좋아하니까 먹고싶은 맘보단 이쁘다는 생각이 들더라구요 ㅋㅋ 뭔가 미술 장식같았음










귀여운 코카콜라 양말.
심지어 수면양말까지 있다는게 쇼킹
수면양말은 좀 탐났어요 ㅋㅋ










코카콜라 립밤은 무슨맛이 날지 모르겠지만
많이들 사가더라구요 ㅋㅋ
저희도 친구선물로 립밤 vs 텀블러 고민하다가 결국 텀블러 결정하긴 했지만







코카콜라 CF 보면 할아버지랑 북극곰이 참 자주나오는데
역시나 여기에 그걸 모티브로한 열쇠고리 등 다양한 악세서리도 팔고 있었어요.











제가 다니는 학교 ONU의 동물은 북극곰인데 생긴게 너무 비슷해서 우리학교 마스코트 보는줄 ㅋㅋㅋㅋㅋㅋ
빨간 머플러만 빼면 빼박 닮았어요.

귀욤귀욤






미니어처 코카콜라 열쇠고리, 자석!

기념품으로 딱 좋을만한 사이즈!
저도 이뻐서 라스베가스가 그려져 있는 코카콜라 자석을 샀었어요.

코카콜라 덕후들이 오면 진짜 낱개로 하나씩 다 사서 소장하고 싶을 정도로 디자인이나 퀄리티가 너무 좋더라구요 ㅋㅋ ㅠㅠ











그리고 코카콜라 텀블러.

제 친구중에 콜라를 생명수로 여기는 친구 있다고 했죠?
그 친구보고 콜라 여기다 옮겨 마시라고 코카콜라 텀블러를 선물해주기도 했어요ㅋㅋ


저는 아직 미국에 있어 친구의 반응을 직접 보지 못했지만 후문으론 아주 만족해 했다는 소식이 ㅋㅋㅋ




코카콜라라는 그 심플한 디자인이 이렇게 다양하게 활용되고 다양한 상품이 있는지도 이제 알았네요.


그리고 보너스 샷 !




출처: 구글

제가 해비타트 트립에서 잠깐 방문한 소다샵은 그냥 새발의 피였어요.
진짜 소다 원조 코카콜라 스토어에선 이렇게 16가지 종류나 되는 콜라를 맛볼수 있답니당.
세계 각국의 다양한 콜라맛을 맛볼수 있어요.
이렇게 한접시 8컵에 7달러 !

여행간 우리중에선 그렇게 콜라팬이 없었기 때문에 아무도 안먹긴 했지만
콜라덕후라면 시도해도 좋을거 같아요 ㅋㅋ




그럼 전 m&m 이야기로 찾아뵐게요 ! 뿅 !!
윗   글
 BMW California 여행) m&m 덕후에게도 천국, 라스베가스 m&m world
아랫글
 BMW California 여행) 진짜 라스베가스 다운타운! 스트립 구경& 도시에서 화산구경을? - 미라지 화산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