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 york, I love you 8 - 루프탑 라운지에서 바라본 뉴욕 야경
솔솔이 | 2015.01.16 | 조회 2985

안녕하세요 솔솔입니다 !

마저 남은 목요일 이야기 :)





지친 몸과 많은 옷가지 짐들을 내려놓기 위해 호스텔로 돌아가 옷정리, 짐정리를 하고 우리는 밤에 나들이를하러 나갔어요.



배경음악 !
이 포스팅 읽을때는 들어주시면 좋을거 같아서 ㅎㅎ

그 이유는 나중에 ~





뉴욕 야경을 구경하는 방법은 세가지가 있답니다.

록펠러 센터같은 유명 전망대 건물에 올라가서 야경을 보는것.

건물 옥상 PUB에서 술을 마실 수 있는 루프탑 라운지 바에 가는것.

브룩클린 브릿지에서 야경을 보는 것.


유명 전망대 건물에 올라가서 야경을 보는게 제대로된 정석이지만 오랜시간 있을 수도 없고,

그 야경 하나만을 위해 많은 돈을 지불해야하는게 우린 부담되었기 때문에 루프탑 라운지 바에가기로 했어요.



뭐 블로그 글을 읽고 3대 루프탑 라운지 바 중 하나라는 곳에 찾아가긴 했는데 겉으로 보니까 정말 하나도 안높더라구요.

수많은 고층빌딩들과 비교되게 너무나도 초라한 20층도 안되는 아담한 사이즈.. 이곳에서 야경이 보이기는 하나 했는데









도착한 순간. 정말 너무나도 멋졌습니당

TV에서 보는 뉴욕 야경 모습을 그대로 제눈으로 직접 보고있으니까 신기했어요.






술을 마시는 사람들을 구경하고

미국 다른 곳으로 교환 간 아는 오빠도 뉴욕여행중이어서 함께 만나 술을 함께 시켜 마셨어요.



다만 술은 진짜 맛없었어요... 칵테일 값을 냈다고 하기보다 그냥 자릿값과 야경 구경값을 냈다고 위안 삼습니다.. ㅋㅋ

이름을 기억하고 있다면 말해드리며 절대 그건 주문하지 말라고 할텐데.. 까먹었네요 ㅋㅋ ㅠㅠ

그냥 아는 이름의 술을 시키세요. 맥주나 레드와인, 화이트 와인 이런거.. 어차피 아무 술이나 다 비싸니까 그냥 익숙한거 먹는게 낫다는..

전 그냥 레드와인을 시켜서 레드와인 맛이었지만 아는 오빠는 새로운 여기 바만의 메뉴를 먹어보겠다고 시켰다가 진짜 거짓말 안하고 술에서 재 맛과 생각맛이 났어요.

술에서 탄내를 맡기는 처음 ㅋㅋㅋ 그런 우를 범하지 않으려면 그냥 익숙한게 좋답니다







원래 루프탑 라운지는 겨울시즌보다 여름에 오는게 더 좋은데 그 이유는 밖에 옥상에 발을 담그며 술을 마실 수 있는 야외 라운지가 있거든요.

제가 갔던 당시에는 11월 겨울날씨여서 풀에 물도 메말라버리고 아무도 밖에서 술을 먹지 않았지만 ㅋㅋㅋㅋ 황량한 모습.... ㅋㅋㅋ






원랜 이렇게 밖에서 야경을 직접 구경하며 술을 마신답니다.





혹시 옛날에 유아인과 신세경이 나온 드라마 패션왕 아시나요?

유아인이 총쏘면서 죽은 장소가 바로 이곳이래요.

패션왕 촬영장소가 바로 이곳 더 프레스 라운지라고 ㅋㅋㅋ




뉴욕의 멋진 야경, 허드슨 강을 바라보며 마시는 술이란...

비록 술은 맛이없었지만 정말 분위기에 취한다는 말을 이럴 때 한다는 걸 깨달았어요.





우리는 야경을 제대로 구경하러 밖에서도 건물들을 구경했어요






















Empire State of Mind - Jay Z


Oooh oooh New York (x2)


Grew up in a town

그 마을에서 자랐고,
That is famous as a place of movie scenes

그 마을은 영화 장면의 장소처럼 유명해요
Noise is always loud

소음은 항상 들리고
There are sirenes all around

주변엔 온통 사이렌 소리고
And the streets are mean

그리고 거리들은 지저분해요
If I could make it here

내가 여기에서 그것들을 만들 수 있었다면
I could make it anywhere

난 어디서든지 만들 수 있었을 거에요
That`s what they say

그건 사람들이 말하는거에요
Seeing my face in lights

불빛 속 내 얼굴이나
Or my name in marquees found down Broadway

브로드웨이 아래에 있는 내 이름을 보거나
Even if it ain`t all it seems

그것 모두 보이는 게 아니더라도
I got a pocketful of dreams

난 꿈보따리를 가졌을 거에요


Baby I`m from New York

난 뉴욕에서 왔어요
concrete jungle where dreams are made of
There`s nothing you can`t do

당신이 하지 못할 것도 없는 꿈들로 만들어진

콘크리트 정글
Now you`re in New York

지금 당신은 뉴욕에 있죠
These streets will make you feel brand new

이 거리들은 당신에게 새로운 느낌을 줄거에요

Big lights will inspire you

큰 불빛들은 당신에게 영향을 미칠거에요
Hear it for New York New York New York

뉴욕, 뉴욕, 뉴욕 이야기를 들어봐요


On the avenue there ain`t never a curfew

통행금지가 전혀 없는 거리 위에서
Ladies work so hard

여성들은 열심히 일하죠
Such a melting pot on the corner selling rock

락이 팔리는 코너위의 그런 용광로에서
Preachers pray to God

선교자들은 신에게 기도를 드리죠
Hail a gypsy cab

집시모자를 묘사하고
Takes me down from Harlem to the Brooklyn Bridge

할렘에서 브룩클린 브릿지로 나를 밀어주세요
Someone sleeps tonight with a hunger

누군가는 배고픔과 함께 잠들어요
For more than from an empty fridge

텅빈 냉장고보다 더하죠
I`m going to make it by any means

난 어떤 수단을 이용해서 그것을 만들거에요
I got a pocketful of dreams

난 꿈보따리를 가졌죠


Baby I`m from New York

난 뉴욕에서 왔어요
concrete jungle where dreams are made of
There`s nothing you can`t do

당신이 하지 못할 것도 없는 꿈들로 만들어진

콘크리트 정글
Now you`re in New York

지금 당신은 뉴욕에 있죠
These streets will make you feel brand new

이 거리들은 당신에게 새로운 느낌을 줄거에요

Big lights will inspire you

큰 불빛들은 당신에게 영향을 미칠거에요
Hear it for New York New York New York

뉴욕 이야기를 들어봐요


One hand in the air for the big city

큰 도시로의 공기안에 한 손
Street lights, big dreams, all looking pretty

거리 불빛, 큰 꿈, 모두 예뻐보이는
No place in the world that can compared

세계의 어느 곳도 비교할 수 없죠
Put your lighters in the air

당신의 라이터에 불을 붙이세요
Everybody say yeah yeah yeaah

모두 yeah 라고 말하죠


New York concrete jungle where dreams are made of
There`s nothing you can`t do

뉴욕은 당신이 하지 못할 것도 없는 꿈들로 만들어진

콘크리트 정글이에요
Now you`re in New York

지금 당신은 뉴욕에 있죠
These streets will make you feel brand new

이 거리들은 당신에게 새로운 느낌을 줄거에요

Big lights will inspire you

큰 불빛들은 당신에게 영향을 미칠거에요
Hear it for New York

뉴욕 이야기를 들어봐요



정말 눈앞에 펼쳐진 빌딩 숲.

수많은 조명들.

어둡지만 수많은 네온사인때문에 조금 비치는 허드슨 강의 풍경.


절로 이 노래의 가사가 떠올랐던 순간들이었어요.



정말 No place in the world that can compared. 어느 곳과도 비교할 수 없는 멋진 야경

엽서에서만 미드 엔딩에서나 보던 멋진 풍경이 눈앞에 펼쳐지니

정말 내가 뉴욕에 왔구나라는게 실감되었습니다.



웃기게 들릴진 몰라도

이 때 뉴욕 야경을 보면서 정말 다시한번 정말 멋진 커리어우먼이 되어서 워싱턴, 뉴욕에서 일해보는 경험을 가져야지 라는 다짐을 다시한거 같아요ㅋㅋ


끝이 안보이는 빌딩들, 너무나도 화려한 조명들이 수놓은 야경을 보면서 정말 쇼핑하면서 들었던 피곤함도 싹 사라졌어요.

퍼레이드 - 쇼핑 - 술 이라는 어찌보면 너무나도 한게 없는 날이라고 할 수 도 있는데 쇼핑이 가장 체력적으로 힘든 거 아시죠?? 시간도 많이들고 ㅋㅋㅠㅠ



힘들었지만 야경구경하며 좋은 사람들과 술마시며 수다도 떨고 나름 좋았던 하루였답니다.



정말 여행 내내 쉰 날이 없는듯 ㅋㅋㅋㅋ

윗   글
 이탈리아 여행 -#11 저가항공시 주의할점! 저만 모르고 있었나요?! 이지젯 온라인 체크인!
아랫글
 New york, I love you 7 - 추수감사절 기간에 뉴욕을 여행해야하는 이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