겜보이- 덴마크에서 유럽을 시작하다 (Friday Bar Deluxe)
gameboy | 2010.05.26 | 조회 1938
목록

지난 금요일에 학생들이,

시험이고 프로젝트고 뭐고 다 잊고서

즐거운 시간을 가졌는데요!!

이와 어울리는 날씨로 다들 너무너무 즐겁게 햇빛을 즐기고,

피부가 하얀 덴마크나 북유럽 친구들은

쉽게 피부가 빨개져 쫌 고생도 하고 그랬답니당!!하핫

 

 

학교 바가 원래 금요일 오후에 열리는데요!

오늘은 이렇게 밖에서 다같이 파티를 한거에용!

 

이렇게 모여서 게임두하구요

 

 

교수님들도 시원하게 맥주를 드시구용!

 

 

이건 교환학생친구들이 다같이 모여서 즐거운 시간을 보내던!!

 

 

라이브 뮤직도 있었습니당!!

이런 파티가 얼마만인지.ㅋㅋㅋㅋ

 

학교앞에 다들 모여서 앉아 있네요!

이런 풍경 처음으로 보는 듯!

 

 

학교 안에서 밖을 바라본 모습이구요!!

 

 

 

뭔가 이상한 짓을 하고 있는 로버트.ㅋㅋ

 

 

다들 얼마나 이 시간을 즐겼는지 아실 수 있을거에용!!

나름 배구도 즐기고!

학교 옆에 축구장이랑 저렇게 배구 할 수 있게 되어있어용!

 

이건 뭔지 저도 잘..ㅋㅋ

 

맛있는 음식도 팔구용!!!

 

 

 

다 같이 모여서 춤도 추구요!!!

물론 오늘은 다시 추워졌지만,

저때 날씨는 정말 기가 막히게 좋았답니당!!

 

학기가 마쳐가는 요즘. 정말 정말 너무너무 아쉽답니당 :(

윗   글
 꼴뚜기 챙이의 이야기 144-
아랫글
 겜보이- 덴마크에서 유럽을 시작하다 (인터네셔널 푸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