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짤랑이의 슬기로운 중국 생활] #8 봄맞이 복숭아 감자칩? 상상 그 이상의 과자들부터 중국에서 사랑받는 한국의 과자들까지!
짤랑이 | 2020.09.13 | 조회 5679



안녕하세요. 지구촌 특파원 5기로 활동 중인 짤랑이에요. 이번 편은 제가 중국에서 차곡차곡 모아왔던 사진들을 같이 풀어보면서 중국에서만 먹어볼 수 있었던 과자들을 소개하려고 해요. 저 왜 설레죠… ㅎㅎ 중국에는 어마어마한 인구만큼 과자 종류도 매우 다양해요! 북경에서 처음으로 마트를 갔을 때, 빼빼로 종류가 너무 많아서 놀랐던 기억이 아직도 나요.




중국에서 제일 많이 볼 수 있는 감자칩 브랜드!



과자에 갇힌 짤랑이


南京 난징여행을 갔을 때 들어 갔던 마트에서 찍은 사진이에요. 대형마트를 제외하고 갔던 마트 중에 제일 상품이 많았던 곳이었어요. 오른쪽 벽면에 여러 색깔로 진열 되어있는 게 모두 한 브랜드에서 나온 감자칩이에요.




출처_바이두


바로 세계 최초 감자칩 브랜드 “Lays 레이스”의 상품들이에요. 프링글스와 라이벌로도 유명하죠? 중국어로는 ‘乐事 러셜’이라고 발음해요. TFBOYS 티에프보이즈로 유명한 멤버 왕원이 홍보모델도 활동 했었네요. TFBOYS 노래 너무 좋아요! 한때 제가 빠져서 듣고 지냈던 그룹이에요.



짜잔- ,오이,김치,토마토,요거트,라임,마라,김치 맛 등 상상을 초월하는 맛이 많아요.

이 사진은 제가 4년 전 북경에 갔을 때 신기하다고 맛 별로 다 사서 찍었어요ㅋㅋㅋ 월마트 등 대형 마트를 제외하고는 저렇게 많은 맛의 제품이 판매되진 않지만, 작은 마트에서도 가장 기본적인 노란색 레이스 감자칩은 꼭 팔더라고요. “Lays 레이스”는 중국에서 대표적인 감자칩 브랜드로 크게 자리잡고 있어요.


짤랑 픽 추천!


출처_바이두

제가 제일 좋아하는 종류는 분홍색 봉지에 들어있는 “墨西哥鸡汁番茄味 멕시코 닭즙 케찹 맛”이라고 적혀 있는 그냥 토마토 케찹 맛 레이스에요. 중국어로는 "모씨꺼찌쯜판치에웨이"라고 읽어요. 닭즙이라고 해서 처음에는 거북했는데, 먹어보니까 오리지널 맛과 맞먹을 정도로 사랑에 빠진 맛이에요. 새콤짭콤..맥주 안주로 최고! 정말 맛있어요 ㅎㅎ




가끔은 과대포장으로 저를 슬프게 만들었지만 맛있으니까 쿨하게 용서해줬어요. 과대포장은 한국이든 중국이든 다 똑같은 거 같다는 생각이 드는 사진이네요..ㅋㅋㅋ


최악의 맛?


출처_바이두


저렇게 많은 맛 중에 당연히 최악의 맛도 있는 법 ㅋㅋㅋ아니.. 누가 과자를! 오이 맛으로! 누굽니까! 어우 저 먹고 현기증나서 혼났어요ㅠㅠ 짭쪼름 하면서 오이 맛이나는…겨,,경험이니까,, 오이는 중국어로 "黄瓜", "황꽈"라고 발음해요.


-


가끔 나오는 특별한 맛?




역시 마라를 사랑하는 중국답게 왼쪽 麻辣龙虾 마라새우 맛 감자칩도 나왔더라고요. 중국어로는 "마라롱씨아"라고 읽어요. 물론 고정적으로 나올 맛인지는 모르겠지만 궁금한 맛이긴 했어요. 오른쪽은 볶은 게 맛이었어요. 정말 상상도 못한 맛들이 감자칩으로 나오지 않나요? 사진을 절로 찍게 된다는..


‘봄’맞이로 나온 한정판 감자칩?

출처_바이두


봄 맞이 한정판으로 벚꽃 맛,매실 맛까지 3종으로 나왔더라고요.

그 중에.. 제가 먹어 본 맛은



바로 白桃 복숭아 맛… 중국어로는 "바이타오"라고 읽어요. 한국어로는 백도, 복숭아 맛이죠. 얼마나 바삭거리는 상콤함일지 참지 못하고 친구 데려다 주는 공항에서 바로 사서 먹어본 기억이 나요. 결론은 처음에 물음표 열개가 그려져서 한 번 더 먹어봤더니 맛있다!라고 말할 수 있는 맛이였어요. 바삭거리면서 상(콤)짭(짤)상짭한 맛..씹을 때마다 복숭아 향이 나는.. 봉지를 뜯자마자 과일 향이 났던 감자칩이었어요. 다음엔 한정판으로 어떤 맛이 나올지 또 새로나온 맛은 없는지 마트나 편의점에 가면 유심히 지켜보던 브랜드에요.



감자튀김을 과자로?


출처_바이두


레이스에서 감자튀김까지 과자로 만들어냈어요! 이거 정말 맛있음! 항상 감자칩만 먹다가 감자튀김으로 나온 걸 먹어봤는데. 제가 먹어본 감자튀김 과자 중에 단연 최고라고 말할 수 있어요. 과자 이름은 "乐事真脆薯条", "러셜쩐추이슈티아오"라고 말해요. "薯条 슈티아오"는 감자튀김이에요.




저렇게 마트에 팔기만 하면 항상 사서 쌓아 둬요ㅎㅎ 유일한 단점은 양이 적다는 점! 몇 번 먹다 보면 벌써 텅텅 빈 봉지만 휘적이고 있어요. 다음에 저 과자가 보인다면 꼭 드셔보세요!




중국에서 파는 오레오 맛은 도대체 몇 가지?


출처_바이두

”奥利奥 오레오”가 저렇게 많은 상품을 내놓는지 중국에서 처음 알고 미국에서 두 번째로 알았어요. 중국어로는 "아오리아오"라고 말해요. 중국에는 웨하스 모양, 롤리폴리 모양, 씬즈 등 다양한 형태의 오레오가 판매되고 있어요.


출처_바이두

출처_바이두

맛으로는 오리지널을 비롯해 생일축하 맛, 각종 아이스크림(녹차,바닐라)맛 등 생각치도 못한 맛들이 총 출동ㅋㅋㅋ 사진들을 보면 "冰淇淋 아이스크림"맛이라고 써져있어요. 중국어로는 "삥치린"이라고 발음해요.

출처_바이두


신기했던 건 바로 반반 오레오가 있다는 것! 포도+복숭아 맛, 산딸기+블루베리 맛 등 다양하게 과일 맛들이 섞여서 나오더라고요. 네이버에서 찾아보니까 반반 섞인 오레오는 올해 3월에 한국에도 출시됐다고 하네요.



출처_바이두


이 오레오는 이름이 생일축하 맛 오레오에요. 궁금해서 친구들이랑 먹어본 적이 있는데 절.대 생일축하 맛 아닌 걸로 결론을 ㅋㅋㅋ


짤랑 픽 추천!

출처_바이두

커피 맛도 나면서 티라미수를 먹는 듯한 바삭한 티라미수 맛 씬즈 오레오! 이 맛은 한국에서도 판매 되고 있는 걸로 알아요. 티라미수는 중국어로 "提拉米苏", "티라미쑤"라고 발음해요.




빼빼로 맛이 많아도 너무 많다!


출처_바이두


이게 다 빼빼로에요 ㅋㅋㅋ 볼 때마다 놀라워요. “pretz 百力滋”, “pocky 百奇”, “pejoy 百醇” 바로 이 3개의 브랜드가 중국에서 판매되는 대표 브랜드들이에요. 이 브랜드들은 모두 일본 브랜드인 글리코 회사 상품들이에요.


나름의 특징들이 있는데, “pretz”는 그냥 기다란 막대 과자, “pocky”는 겉에 초코가, “pejoy”는 우리나라의 누드 빼빼로처럼 안에 초코가 들어있어요.





중국의 빼빼로 종류는 무슨 맛을 먹을지 앞에서 고민하느라 힘들어요ㅋㅋㅋ 빼빼로가 매대에 3줄이 채워져 있는 걸 보고 놀라서 찍은 사진이에요.


와인 맛 빼빼로?


출처_바이두

도전 정신을 불러 일으키는 pejoy 레드와인 맛 빼빼로. 사실 엄청난 와인 맛이 느껴지지는 않지만 신기하면서 또 은근히 맛있더라고요ㅎㅎ 중국 여행에서 지인 선물용으로도 몇 개씩 사가서 나눠줘도 되는 그런 과자에요.


출처_바이두

한국에서도 포키는 팔지만 이렇게 다양한 맛을 만나보기는 힘들잖아요. 일반 초코 맛인데도 더블 초코, 아몬드 초코, 화이트 초코 그리고 과일 맛들까지 굉장히 다양하게 판매되고 있어요.

출처_바이두


사진을 자세히 보면 과자 막대 모양이 하트 모양이에요. 사먹고 싶게 만드는 센스 있는 발상! 지난 번에 너무 귀여워서 사서 먹은 적이 있는데 먹는 내내 하트 모양 보면서 기분이 막 좋아졌던 기억이 나요 ㅋㅋㅋ



출처_바이두

제가 제일 좋아하는 맛은 바로 더블 초코 빼빼로! 일반 초코는 빨간 색 상자에 담겨있어요. 일반 초코 맛보다 훨씬 깊고 초코 맛이 많이 나서 저는 항상 더블 초코를 사먹었어요.




중국에서 유명한 한국 과자들?


출처_바이두


중국 진출에 성공한 기업들 중 하나인 오리온! 벌써 중국에서 활동한지 26년차라고 해요. 한국어로는 좋은 친구라는 의미를 가진 “오리온 好丽友”는 중국어로 “하오리요우”라고 읽어요. 기업들이 중국에 진출할 때 많이들 고민하는 게 바로 기업의 한자 정하기인데요. 다음에 이 주제에 대해서도 작성해 볼까 해요. 이케아, 월마트 등 중국에 진출한 기업들이 쓰는 한자들은 과연 어떨지! 알고 보면 정말 재밌는 뜻을 가졌답니다.


출처_바이두

이 많은 과자들이 바로 중국에서 판매되고 있어요. 한자로 적혀 있지만, 어디선가 많이 본 듯한 과자 봉지 같지 않나요? 그렇다면 중국에서 가장 잘 팔리고, 유명한 제품은 무엇인지 소개해 볼게요.

출처_바이두


“好丽友派” 먼저 국민 파이라고 할 수 있는 “초코파이”는 중국에서도 많은 사랑을 받고 있어요. 중국어로는 “하오리요우파이”, 오리온의 好丽友와 파이 派가 합쳐진 이름이에요.


출처_바이두


두번째로는 “双莓派” 후레쉬베리파이, 중국어로는 “슈왕메이파이”라고 읽어요. 초코파이와 후리쉐베리파이는 작은 마트에서도 쉽게 볼 수 있는 상품일 정도로 정말 유명해요. 둘 다 맛은 똑같아요~


출처_바이두

감자 과자? 하면 첫번째로 떠오르는 “오!감자”가 중국에도 있어요. 중국어로는 “呀!土豆”, “야!투또우”라고 발음해요. 呀 야는 감탄사고, 土豆 투또우가 감자라는 뜻이에요. 한국에서 오감자가 다섯 가지 맛은 아니였던 거 같은데.. ㅋㅋㅋ 중국에는 스테이크, 허니버터, 토마토, 망고 맛 등 다양한 맛이 계속해서 출시되고 바뀌더라고요. 어느 날 마트에 가면 못 보던 맛이 또 나와있고, 전에 있던 맛은 사라져 있고 했어요. 런닝맨에 출연해 중국에서 정말 엄청난 사랑을 받았던 김종국, 이광수씨가 광고 모델로도 활동했어요.



출처_오리온블로그


여러분 한국 김치맛 스윙칩 어떻게 생각하세요?ㅋㅋㅋ 중국어로 스윙칩은 “好友趣”, “하오요우취”라고 읽어요. 좋은 친구 칩이라고 해서 이름을 그렇게 붙였다고 해요! 차마 도전해보지 못한 맛인데 호불호가 갈리긴 하지만, 맛있다고 하는 사람들도 있다고 하더라고요. 매콤바삭한 맛이라고 해요 ㅎㅎ


출처_바이두


그리고 대망의 꼬북칩! 정말 엄청나게 핫한 과자죠? 중국에서는 “浪里个浪”, “랑리거랑”이라고 읽어요. “룰루랄라”와 같이 신날 때 쓰는 표현이라고 해요. 작명 센스 짱! 중국에서도 큰 사랑을 받고 있는 이 꼬북칩은 마라룽샤 맛, 마라와 민물가재 쉽게 말하자면 마라 새우 맛을 출시했어요.


출처_오리온블로그

출처_오리온블로그


이 밖에도 우리 나라에는 출시되지 않은 “초코송이 蘑古力”의 팥 초콜릿, 헤이즐넛 초콜릿 맛과 “好多鱼 고래밥”의 자색고구마 맛 등이 있어요. 이런 새로운 맛들이 그새 또 출시됐다니 ㅎㅎ 다음에 중국 가면 꼭 먹어보려고요! 초코송이는 중국어로 "모꾸리", 고래밥은 "하오뚜어위"라고 읽어요.




오늘은 중국에서만 맛 볼 수 있는 신기한 과자들과 유명한 한국 과자들까지 소개해 봤어요. 한국과 미국에 중국인들이 사랑하는 향신료인 “麻辣 마라”가 과자로 출시됐다면, 과연 성공했을까요? 이렇게 레이스와 오리온의 과자들을 봤을 때, 중국 현지 입 맛에 맞춰서 출시된 과자들이 많은 걸 볼 수 있어요. 이 글을 쓰면서 새로운 사실도 알고 너무 재밌었어요. 다들 어떠셨나요? 기회가 된다면 제가 소개했던 과자들 한번 도전해 보는 건 어떨지ㅎㅎ 오늘도 제 글을 읽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윗   글
 [기린의 독일생활] 각성하고 생활한 2020년 1월 생활비/ 커피이야기/ 분데스리가 이야기
아랫글
 [ONDA의 중국연구일지] #08 6월의 졸업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