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 funding UCSF vs Partial Funding UMAA vs Funding Emory
Nursing | 2013.03.13 | 조회 681
2-3월에 걸쳐 위의 학교들로부터 Ph.D. in Nursing Science 어드미션을 받았습니다.
가장 좋은 프로그램은 역시 UCSF겠지만, 아예 펀딩 자체에 대한 언급도 없고, 여러 소스에 지원해보라는 이야기만 있고,
UMAA는 Tuition waiver지만 Stipend는 9개월만 지급되고, 그것도 50% 정도라고 하네요.
다행히 Emory의 경우 Full funding을 지원받았습니다. 현재 고민이 되는 것은 세 학교 모두 같이 일하고픈 선생님들이 계시지만 과연 Emory를 포기하고 나머지 학교들에 자비를 전액 혹은 일부 더 들여서라도 가서 초반에 교수를 잡고 RA/TA를 확보하는 것이 좋은 생각인가 하는 것입니다. 비슷한 상황을 겪어 보셨거나, 자비로 오셔서 1년 이내에 무사히 펀딩 소스 확보해 보신 분들의 조언을 부탁드립니다. 요즘 학계 전반적으로 Funding이 부족하다고 하더니, 간호학은 더욱 그런 것 같네요. 지혜 나눠주실 분들께 미리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윗   글
 top10 석사 대학원 GPA cutoff...
아랫글
 인터뷰/개별연락과 석사 어드미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