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인터뷰입니당.
으흐 | 2013.03.02 | 조회 766
오늘 밤, 즉 내일 새벽에 인터뷰가 있습니다.

이걸 위해 스크립트도 썼고..보니까 16페이지 분량이군요...

스카이프 전화영어를 통해 필리핀 튜터와 끊어읽기 연습도 했습니다. (영어를 잘 못하는지라)

몇일전부터 화상에 티 안나고 컨닝하는법을 연구했습니다.

결론은 어떻게 해도 티 난다는 겁니다...

제가 듀얼모니턴데, 그걸 이용해도 해보고 뭐 별짓을 다해봤는데, 눈동자의 초점에서 딱 티가 나더라구요.


그래서 단도직입적으로 물어봤습니다.

듣자하니 나의 연구내용에 대해 질문한다고 하던데, 그럼 내가 자료를 들고 인터뷰에 응해도 괜찮느냐 라고 물어봤습니다. 그리고 그게 평가에 불이익이 있는지도 물어봤구요.

그러니 이렇게 답변이 오더군요.

You're welcome to prepare materials and it will not place you at a disadvantage. I'm fairly sure that all skype candidates, regardless of their nationality and language proficiency prepare "talking notes." I'd do the same if I was being interviewed on skype.




전 아마 오늘 대본을 읽을꺼 같아요...


제가 교수의 입장에서 생각 해 봤는데, 영어는 토플에서 이미 평가가 된 상태인데


지금 인터뷰에서는 영어실력보다 연구에 대한 방향에 더 궁금할꺼같아요,..


궁금한걸 긁어주는게 더 좋다고 판단했습니다.


그리고 제 연구분야가 조금 섬세해서 진짜 작은 단어 하나에도 오해가 쉽게 생겨서...


인터뷰에 위험을 안고 임하긴 어렵더군요...


당연히 스크립트 안보고 영어 잘하는게 좋은 평가를 받겠지만,


그래도 여러 부분을 감안한다면, 지금 제 상태에선 이게 최선일꺼 같네요.


여러분 모두 준비 잘하시길...

윗   글
 Fellowship letter에 대한 자잘한 질문드려봅니다
아랫글
 QnA : 유학 준비 vs 설카포, 그외질문